국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갑질 지사장 때문에 생계 위협을 받는 보험설계사 ·5.18 망언규탄 범국민대회 2.23일 오후 2시 청계광장에서 개최 예정 ·"민주헌정수호 - 5.18 부정망언세력 퇴출 국민토론회" 열려 ·영화엔지니어링(대표 김남철), 에드벡트와 풍력발전소 수주를 위한 양해각서(MOU)체결 ·심장 질환과 뇌졸중으로부터 당신을 보호해주는 5가지 식습관 변화 ·'한달에 두번꼴 화재' ESS 가동 중단에 기업 손실 '눈덩이’ ·(사)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 신임회장에 김오연 경영지도사 당선 ·간 줄기세포 체료제 셀그램엘씨 부결 소식에 국민들 분노의 항변 중 ·가객에게 부치는 편지 6th ‘나의 노래’ - 故 김광석 추모 콘서트 in jeju ·[칼럼 기고] 김형석 교수님의 100년과 나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북한군 고위 간부들 무자비한 숙청등 공포정치에 대해 반감이 높은 듯
2019-01-12 오전 12:52:25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자유 아시아 방송에 따르면, 북한군 고위간부들에 대한 무자비한 처형과 숙청을 두고 인민군 간부들이 두려움에 떨면서도 당 중앙에 대한 불만을 내비치고 있는 것을 알려졌다. 과거에는 최고지도부에 대해 불평하는 것은 상상도 할 수 없었지만 최근에는 내부적으로는 당 중앙의 공포정치를 비판하고 있다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도열해 있는 북한군 고위간부들 = 신화통신 화면 캡쳐


    북한군 관련 한 소식통은 30 일 ”지난 11월 평양고사포병사령부 정치위원이 당에 대한 태도 불량죄에다 사생활 문란혐의까지 더해져 미림비행장에서 총살되는 사건이 발생하였다”고 자유아시아방송에 밝혔다.

    소식통은 ”이번 평양고사포사령부 정치위원에 대한 총살형은 무력성 산하 장령(장군)들을 대상으로 새 학년도 전투정치훈련 회의를 진행하기 위해 4.25문화회관에 모아놓고 정치위원의 죄명을 알리고 나서 그 자리에서 체포한 다음 회의에 참석한 군 장령들을 버스에 태워 미림비행장으로 이동해 수백명의 장령(장군)들이 보는 앞에서 총살형이 집행되었다”고 언급했다.

    소식통은 또 ”정치위원의 추가 죄명에는 개체 처신(사생활 문란행위)이 제기되었는데 첩을 두 명이나 두고 부화 방탕하게 생활하였다”면서 ”이러한 행위는 군대 내에서 당을 대표하는 정치위원이라는 직위로 볼 때 당의 권위를 심각하게 훼손한 중대한 행위로 간주되어 처형되었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이어서 ”이번 평양고사포병사령부 정치위원에 대한 공개처형 사건을 계기로 군 내부에서는 ‘간부들의 부패 타락 행위는 자본주의로 가는 지름길이며 사회주의 제도를 망하게 하는 것이나 같다’고 교양하고 있다”면서 ”그 어느 누구도 당의 정책집행을 태공 하고 사회주의를 좀먹는 이런 행위와 관련해서는 추호의 용서도 없다는 것을 군 간부들에게 분명하게 각인하는 효과를 노린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군 관련 소식통은 같은 날 “군 간부들속에서는 이번 정치위원 처형사건을 두고 죄의 경중을 따져볼 때 꼭 총살까지 할 필요가 있었는가라며 동정론을 펴는 사람들이 적지않다”면서 ”당중앙(김정은)의 공포정치가 도를 넘고있다는 반응을 보이며 간부들 끼리 내부적으로는 수군거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소식통은 그러면서 ”간부들의 이 같은 반응은 예전 같으면 생각조차 할 수 없을 만큼  뜻밖의 반응”이라면서 ”최고지도자의 고위 간부에 대한 처형과 숙청이 도를 넘다 보니 이 때가지 숨을 죽이고 두려움에 떨던 간부들도 이제 더는 참지 못하겠다며 불만을 표출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1-12 00:52 송고
    북한군 고위 간부들 무자비한 숙청등 공포정치에 대해 반감이 높은 듯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