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의정취재]“안양시 지방의회 의원별 의정 활동 1년을 들여다 보다” ·[의정취재] 강원도 철원군 지방의회 의정활동 이래도 되나! ·(딴지 기자 칼럼 18) 아베가 한국에 안겨준 뜻밖의 선물... '땡큐 아베' ·강원도 철원 '화강다슬기축제' 1일 화려한 개막 ·강원도 철원군 로컬푸드 직매장‘오늘의 농부’인기 ·[사주칼럼 18] 상관형 '1인 크리에이터' 라는 유튜버 직업 ·[현장취재]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삼성동 코엑스에서 3일간 열려 ·[의정취재 3]“강원도 지방의회 하반기 해외연수 대부분 계획없다” ·[현장취재]안양시 만안구청 주말 불법 주차관리 손 놓고 있다. ·강원도 철원군과 보병 제3사단, DMZ 생태평화공원 제3코스 개방 협약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필리핀 경찰에게 푸딩 던진 중국 여학생
2019-02-11 오후 1:48:44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오늘(11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도시철도에 음료 반입 제지하는 경찰관에 푸딩 세례를 한 중국 여학생 때문에 필리핀이 발칵 뒤집어 졌다고 보도 했다.


    이  사건은 지난 9일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 만달루용시의 한 도시철도역에서 발생했다.

    료반입 제지하는 경찰관에 푸딩 세례한 중국인 여학생  = 필리핀 스타 동영상 화면 캡처


    이 도시의 모 디자인 대학 1학년에 재학 중인 중국인 장(23) 씨는 지난 9일 오전 8시 30분경 두유 푸딩의 일종인 '타호'가 담긴 플라스틱 컵을 들고 개찰구를 통과하려고 했다.  

    현지 경찰관이 "도시철도에 액체류 반입이 안 된다"면서 타호를 다 마시거나 버리고 들어가라고 요구했다.

    필리핀 메트로 도시철도는 최근 폭탄테러 위협 때문에 액체류 반입을 금지했다.

    그러나 장 씨는 타호가 담긴 컵을 경찰관에게 던져 이 경찰관의 상의와 팔 등이 두유 푸딩으로 범벅이 됐다.


    장 씨는 곧바로 공무집행방해 혐의 등으로 체포됐다가 신원 조사를 받은 뒤 석방됐다.

    이 같은 소식이 관련 사진과 함께 소셜미디어를 타고 확산하자 네티즌들은 "무례한 중국인을 당장 추방하라"며 맹렬히 비난했다.

    필리핀 교통부는 장 씨가 일시적 또는 영구적으로 도시철도를 이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나섰고, 이민국도 출입국 관련 규정 위반사항이 있는지 확인하겠다고 밝혔다.

    레니 로브레도 필리핀 부통령은 10일 언론 인터뷰에서 "경찰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에 대해 무례하게 행동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게리 알레야노 야당 의원은 성명에서 "필리핀 국민이 이류 시민으로 전락해 우리나라 땅에서도 외국인에게 무시당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 중국인 여대생의 무례한 행동에 이처럼 비난의 목소리가 높은 것은 필리핀이 남중국해에서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면서 쌓인 반중감정이 폭발한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으며, 이 문제가 양국간의 외교 문제로 비화라 수 도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2-11 13:48 송고
    필리핀 경찰에게 푸딩 던진 중국 여학생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