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통일부 “대북 식량 지원,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 추진”
2019-05-08 오후 5:54:35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통일부는 대북 식량지원과 관련,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하면서 북한 주민에 대한 인도적 식량지원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통일부 “대북 식량 지원, 국제사회와 긴밀 협력해 추진”, 2018년 남북 정상회담 산책로 = 통일부 홈페이지 사진 캡쳐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8일 정례브리핑에서 “국제기구가 북한 식량 상황이 매우 심각하다고 발표한 것에 대해 같은 동포로서 인도적 차원에서 우려를 하고 있다. 내부적인 검토 부분들은 앞으로 관계기관 협의 등 여러 가지 과정이 필요하기 때문에 지금 현 단계에서는 구체적으로 말씀드릴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기본적으로 구체적인 어떤 시기라든지 방식, 이런 규모 등에 대해서는 관계기관과 협의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며 “현 단계에서는 말씀드릴 수 있는 사항은 없다. 관계기관과 협의해 나가면서 또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면서 구체적으로 말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아울러 북한 주민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추진하려는 배경에 대해서는 “북한의 식량 상황에 관해서는 일단 국제기구가 현장방문을 해서 실사를 한 것이기 때문에 그 실사결과를 바탕으로 해서 북한의 식량 상황에 대해서는 정부는 계속해서 예의주시하겠다는 그런 입장을 가지고 있다”고 답했다.

    그는 “북한의 발사체 발사 관련한 여러 가지 얘기들이 있을 수 있지만, 북한의 의도나 배경이 무엇이든지 간에 한반도의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위는 더 이상 하지 말아야 된다는 것이 정부의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변인은 대북 인도적 지원 관련 정부의 입장에 대해 “정부 출범 초부터 일관된 입장을 유지를 하고 있다”면서 “북한 주민의 인도적 상황은 개선돼야 되고, 북한 주민의 어떤 인도적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인도적 지원이 지속적으로 추진돼야 한다는 입장을 가지고 지금까지 견지해 왔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한미 간에 공동인식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5-08 17:54 송고
    통일부 “대북 식량 지원,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 추진”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