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코리아텍 능력개발교육원, ‘신중년 훈련교사 양성과정’ 175명 모집 ·강원도 철원전기(황옥현 대표) 추석명절 이웃성금 1,000만원 기탁 ·강원도 철원군, 지역특성에 맞는 문화예술 행사 본격 스타트 ·(딴지 기자 칼럼 34) 유시민의 조국 구하기....평정심을 완전히 잃은 유시민 ·강원도 철원군 첫 벼베기 수확 ·(게임 이야기 2) 게임회사를 죽이고 살리는 역대 사과문들 ·역사와 함께하는 제주 여행기... 슬픔과 아름다움의 섬 제주 ·명품 오대쌀 생산지 철원군, "제16회 철원 DMZ 국제평화 마라톤대회" 9월 1일 개최 ·영화엔지니어링 해상풍력발전관련 독일의 Steelwind 사와 상호 협력 MOU 체결 ·오늘도 광화문에서 '아베규탄 6차 촛불문화제' 열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 결성… 1000억원 규모
2019-08-15 오전 8:39:04 김영기 기자 mail iprcom@naver.com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 결성… 1000억원 규모

    시리즈B까지 스케일업 투자… 양국 혁신기술기업에 출자·성장 지원
    금융·마켓플레이스·물류·유통·운송·농업·교육 기술 집중… 9월 23일까지 국내 펀드운용사(GP) 모집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 결성… 1000억원 규모 = 한국벤쳐투자 제공

          

    [서울데일리뉴스 김영기 기자]  한국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대규모 중남미 펀드가 조성된다.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미주개발은행(IDB)의 이노베이션랩인 IDB 랩(IDB Lab)과 모태펀드에서 공동 출자해 1000억원 규모의 펀드 결성을 추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펀드 결성 주관으로서 국내 스타트업의 중남미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된다.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Latin America and Caribbean, LAC - Korea Startup Fund)는 양국의 유망 스타트업에 적극적으로 투자 및 성장을 지원한다.

    특히 얼리 스테이지(Early Stage)에서부터 시리즈 B(Series B) 투자에 집중한다. 중남미 시장 성장 가능성과 규모를 고려해 핀테크(FinTech), 에드테크(EdTech), 헬스테크(HealthTech), 웰니스(Wellness), 바이오테크(BioTech), 크리에이티브테크(CreativeTech), 어그테크(AgTech), 클린테크(CleanTech), 마켓플레이스(Marketplace), 이커머스(E-commerce), 로지스틱스테크(LogisticsTech), 모빌리티(Mobility) 분야에 투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한-중남미 합자기업, 중남미 시장 진출을 계획 중이거나 기 진출한 국내 기업, 한국을 포함해 아시아 시장에 진출 예정 또는 활동 중에 있는 중남미 기업이 투자 대상이다.

    IDB 랩에 따르면 중남미 스타트업에 대한 신규 투자금액은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다. 2018년에는 20억달러(약 한화 2조4460억원)를 기록하며, 전년도 11억달러(약 한화 1조3453억원)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난 수치를 기록했다. 투자를 집행한 수도 2017년 249개에서 2018년 463개로 86% 이상 크게 늘며 증가세가 가팔랐다. 특히 2018년에는 스톤(stone), 라피(Rappi), 아르코(arco) 등 7개의 유니콘 기업이 탄생해 총 16개를 훌쩍 넘겼다.

    소프트뱅크도 3월 50억달러(약 한화 5조6645억원) 규모의 중남미 펀드를 조성하는 등 중남미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본격적인 신호탄을 쏘아 올리며, 중남미 지역에 대한 잠재적인 성장 가능성에 대해 알렸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현재 중남미 투자 생태계를 이끌고 있는 국가는 브라질, 멕시코, 칠레, 콜롬비아, 아르헨티나, 페루 등으로 해당 지역을 타깃으로 한 금융, 마켓플레이스, 물류·유통·운송, 농업, 교육 기술기업에 집중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중남미에 국내 대기업은 다수 존재하나 기술 기반의 스타트업은 턱없이 부족해 이번 중남미 펀드를 통해 많은 기업들이 해당 지역으로 진출하고, 성장하는데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센터장은 “이번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가 궁극적으로 한국과 중남미 시장의 혁신성장을 견인해 양국의 투자생태계 활성화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며, 스타트업에 재정적인 안정을 주는 것은 물론 다각도의 스케일업을 통한 중남미 진출 성공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에서 국내 스타트업의 중남미 진출은 물론 중남미 스타트업의 한국 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국내 스타트업의 투자기회 확대를 위한 협업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중남미 진출을 위한 각종 컨설팅 및 정보공유 등 IDB 랩과 벤처캐피털들과의 협력관계를 지속할 계획이다.

    한편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를 운영할 펀드운용사(GP)를 모집 중이다. 펀드운용사 접수는 9월 23일까지 이메일로 받는다. 펀드운용사는 한-중남미 협력을 통한 글로벌 펀드 운영이 가능한 곳을 우선한다. 펀드운용사 선정은 연내 마무리될 방침이다. 문의는 본투글로벌센터 또는 IDB 랩에 하면 된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3593.8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6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414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2건 등이다.

    IDB는 중남미 및 카리브해 지역의 경제개발 촉진과 지역경제 통합을 위해 1959년에 설립된 다자개발은행이다. 한국은 2005년 3월 47번째 회원국으로 가입한 바 있다.   

    웹사이트: http://www.born2global.com


    <김영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8-15 08:39 송고
    한-중남미 스타트업 펀드 결성… 1000억원 규모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