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방탄소년단(BTS), 이번엔 전 세계에 서울 소개
2020-09-15 오후 11:56:00 서울데일리뉴스 황미라 mail hmira79@naver.com


    방탄소년단(BTS)이 이번엔 전 세계에 서울 소개


    우리나라 최초로 빌보드 싱글차트 ‘핫100’에 2주 연속 1위에 오르며 K-POP의 위상을 알린 방탄소년단(BTS)이 이번엔 전 세계에 ‘서울’을 소개하기 위해 나섰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9월 11일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서울관광 홍보영상 ‘서울에서 만나요(SEE YOU IN SEOUL)’를 전 세계에 동시 공개했다. 


    이번 홍보영상은 여행의 재개를 손꼽아 기다리는 이들에게 희망을 전함과 동시에 서울관광에 대한 기대감과 인지도를 높여 향후 서울을 방문하길 바라는 ‘회복 마케팅’에 중점을 뒀다.

    비록 여행은 멈췄어도 서울과 한류에 대한 애정은 지속적으로 유도, 전 세계 한류 팬들에게 서울이 버킷리스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가 잦아들고 “다시 여행이 시작되면, 첫 번째 목적지는 서울이 되길 바란다”는 서울관광 메시지는 ‘서울에서 만나요(SEE YOU IN SEOUL)’라는 슬로건으로 홍보영상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이번 홍보영상은 방탄소년단 멤버별 7개의 테마를 선정해 다채로운 서울을 담아냈다

    이번 홍보영상은 방탄소년단 멤버별 7개의 테마를 선정해 다채로운 서울을 담아냈다.

    (제공 = 서울특별시)


    홍보영상은 실제 서울방문이 어려운 상황에서 보는 사람들로 하여금 방탄소년단과 함께 랜선으로 서울을 여행하는 기분이 들도록 제작됐다. 7명의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테마별 서울관광을 직접 안내하는 흐름으로 구성, 한류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아 서울의 다채로운 매력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7개의 테마는 서울방문 관광객의 취향과 관심사를 분석해 ▴RM ‘전통과 현대의 공존(Old But New)’ ▴슈가 ‘재충전(Recharge)’ ▴뷔 ‘일상 탈출(Getaway)’ ▴제이홉 ‘즐거운 순간(Exciting Moments)’ ▴진 ‘도시 속 휴가(City Break)’ ▴정국 ‘자연경관(Scenic Nature)’ ▴지민 ‘현지 이색체험(Local Life)’ 등으로 선정됐다.


    이러한 방탄소년단의 서울관광 홍보영상 출연은 올해로 벌써 4년째다. 지난 2017년부터 서울명예관광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서울시와의 인연을 이어오고 있으며, 서울 관광을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한편 서울시와 관광재단은 이번 홍보영상을 필두로, 다양한 글로벌 마케팅 사업도 전개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지금 당장 서울을 찾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해외 잠재 관광객을 대상으로 ‘댓글 이벤트’, ‘카운트다운 영상 다운로드 이벤트’ 및 ‘서울사진공모전’ 등을 진행해, 관광도시 서울을 지속적으로 각인시키고 향후 서울관광을 유도할 계획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특히 이번 홍보영상에는 서울을 사랑하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마음이 잘 녹아있다”며, “지금은 여행이 멈춰버린 안타까운 상황이지만 코로나19가 잦아들고 다시 여행이 시작되면 전 세계인들의 첫 번째 목적지는 서울이 되길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서울시 관광산업과 02-2133-2779, 서울관광재단 02-3788-0827


    (황미라 기자)



    <서울데일리뉴스 황미라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9-15 23:56 송고
    방탄소년단(BTS), 이번엔 전 세계에 서울 소개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