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한류 팬 9,000 만명 시대 열려
2019-01-11 오후 10:46:54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외교통상부 산하 한국국제교류재단(KF·이사장 이시형)이 세계 113개국 한류 관련 정보를 수록해 발간한 ‘2018 지구촌 한류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세계 한류 동호회 수는 1843개, 회원 수는 8919만명으로 파악됐다. 이는 2017년(7312만명)보다 1607만명(22%) 증가한 수치다.

    BTS, 방탄 소년단 = 네이버 사진 자료 캡쳐


    대륙별로는 아시아·오세아니아가 동호회 457개에 759만여명, 미주가 712개에 1180만여명, 유럽이 534개에 657만여명, 아프리카·중동이 140개에 23만여 명이다. 2017년(1400만명 증가)과 2018년 증가 추세가 이어진다면 2020년에는 1억명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 한류 팬 급증은 아이돌 그룹 BTS(방탄소년단)의 활약이 주도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됐다. BTS는 미국 빌보드 앨범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고, 한국 가수 중 처음으로 그래미상 후보에도 올랐다. 세계 팝 음악 중심지인 미국에서 K팝의 가치와 위상을 확실히 증명해 한국 음악과 대중문화에 대한 미국인의 관심도를 높이는 데 기여했다고 KF는 분석했다.

    중국의 한한령(限韓令)과 일본의 혐한류(嫌韓流)가 누그러드는 분위기도 한몫했다. 한국 정부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공식 결정 이후 한중 관계 냉각으로 2017년 베이징 국제영화제에 한국 영화가 한 편도 초청받지 못했지만, 작년에는 7편이나 초청되는 등 분위기가 달라졌다. 또 한류 콘텐츠 소비 전 세계 1위인 일본도 한류 팬이 30만명대로 3배로 불어났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1-11 22:46 송고
    한류 팬 9,000 만명 시대 열려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