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코리아텍 능력개발교육원, ‘신중년 훈련교사 양성과정’ 175명 모집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20일 오후 7시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막 ·제주허브동산, 29일부터 사흘간 할로윈 이벤트 진행한다 ·안양시, 고위험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추진 ·[칼럼] 인간 평등을 향한 화폐의 변화 ·경기도, 기획부동산에 의한 4,466건의 불법행위를 적발하고, 과태료 5억 500만원을 부과해 ·(축제 소개 24) '횡성한우축제'이번 주말동안 열리고 있어 ·강원도 철원군, "DMZ 중앙 평화꽃송이 축제" 9월 15일 개막식! ·(딴지 기자 칼럼 44) 화성 연쇄살인사건 공소시효 유감 ·(사)대한민국신지식인협회 지식나눔대회 거행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한글날 기념 학술대회에서 위대한 유산 한글 고찰
2019-10-11 오전 12:09:30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한글은 애민정신, 평등교육, 과학, 문화, 예술이 총망라된 문자

    세종여주문화재단, 573돌 한글날 기념 학술대회에서 위대한 유산 한글 고찰

    지난 108일 썬벨리호텔에서 관련 전문가들 심도 있는 발표 및 토론 가져

    한글의 세계 속 위상과 한국어 교육 조명, 지역문화의 발전방안 모색

    위대한 유산 한글에서 사람중심 행복의 길을 묻다주제로 다양한 의견 개진


    2019 한글날 학술대회 여주시장 축사 = 여주시 제공


    "나랏말쌈이 중국에 달라 백성이 뜻을 시러펴지 못하여 이를 어여삐 여겨 한글을 만드노니" 한글을 창젳=하신 세종대왕의 백성들을 향한 애민정신이 돋보이는 구절이 아닐 수 없다.


    573돌 한글날을 맞아 한글이야말로 애민정신과 평등교육, 과학, 문화, 예술까지 총망라된 인류 최고의 문자임을 다시 한 번 고찰하는 학술대회가 지난 108일 여주시에서 개최됐다.

     

    여주세종문화재단(이사장 김진오)가 주관한 2019 한글날 학술대회 위대한 유산 한글에서 사람중심 행복의 길을 묻다는 이날 대회의 공동위원장인 이현희 서울대학교 규장각 한국학연구원장의 세종의 한글창제와 관련된 몇 문제와 이준식 독립기념관 관장의 한글운동의 역사적 의의기조 강연으로 시작됐다.

     

    이현희 원장은 백성을 위한 애민정신으로 언문 자모 28자를 학자들과 만든 세종이야기와 함께 정인, 신숙주, 성삼문 강희안에서 신미대사까지 한글창제와 얽힌 주변인들의 이야기를 풀어내며 가갸거겨식문자 이름을 한글로 작명하게 된 역사적인 배경도 설명했다.

     

    최남선, 유근, 주시경 등이 활동했던 조선광문회 출입인사들이 공동으로 작명하지 않았을까 조심스럽게 의견을 낸 그는 왕릉 천장 당시 석물과 신도비 등은 옮기지 못했다며 세종대왕이 잠들어계신 여주시에 사는 시민들은 지금이라도 함께 오지 못한 세종대왕 신도비의 가치와 역사적 의의를 명확히 알아야 한다고 여운을 남기기도 했다.

     

    이어서 두 번째 기조 강연자로 나선 이준식 독립기념관장은 한글운동의 역사적 의의에 설파하면서 주시경, 김두봉, 최현배 등 일제강점기 당시 치열하게 한글운동을 펼쳤던 한글학자들의 활동상을 설명했다.

     

    그는 당시의 한글운동은 말과 글은 겨레의 얼이라는 생각으로 한글의 문법 체계를 만들고 조선어학회 활동을 통해 한글보급운동에 힘썼으나 일제에 의해 치안유지법의 누명을 쓰기도 했다며 그 노력이 지금의 한글을 있게 했다고 했다. 아울러 북으로 간 김두봉을 통해 남한과 북한이 오랜 분단 속에서도 소통을 유지하며 민족재통합이라는 명분도 찾을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후 학술대회는 고려대 민족문화연구원 만주학센터 문현수 선임연구원의 사회로 한글창제분과, 근현대한글사용분과, 한국어교육분과, 한글과 지역문화분과, 여주발전방향분과 등 총 5분과로 나눠 심도 있는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이날 학술대회 개회식에 참석한 이항진 여주시장은 세종대왕님이 잠들어 계신 곳인 여주시에서 의미 있는 학술대회가 열려서 기쁘다며 우리의 생각을 전하고 서로의 삶을 이해하는 의사소통에 꼭 필요한 문자를 만들어주신 세종대왕의 위대함을 늘 가슴에 새긴다고 전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한글창제와 조선의 민본정치를 통해 본 훈민정음의 교육과 확산, 한글의 지방 보급과 백성의 참여, 일제의 민족말살정책과 주시경의 어문운동, 위당 정인보의 한글 인식, 한글의 세계화와 보급, 대중문화 속의 한글과 예술로까지 이어지는 한글 등 다양한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여강길 상임대표인 장주식 씨는 한글을 통해 시민들이 보편적 문화향유권을 누릴 수 있도록 여주문화수당시행 방안을 제시하는 등 한글도시로서 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한편 이날 학술대회와 연계해 지난 92일부터 927일까지 진행됐던 ‘2019 한글날 청소년 미술작품 공모전시상식과 전시도 함께 열렸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0-11 00:09 송고
    한글날 기념 학술대회에서 위대한 유산 한글 고찰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