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의학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갑질 지사장 때문에 생계 위협을 받는 보험설계사 ·5.18 망언규탄 범국민대회 2.23일 오후 2시 청계광장에서 개최 예정 ·"민주헌정수호 - 5.18 부정망언세력 퇴출 국민토론회" 열려 ·영화엔지니어링(대표 김남철), 에드벡트와 풍력발전소 수주를 위한 양해각서(MOU)체결 ·심장 질환과 뇌졸중으로부터 당신을 보호해주는 5가지 식습관 변화 ·'한달에 두번꼴 화재' ESS 가동 중단에 기업 손실 '눈덩이’ ·(사)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 신임회장에 김오연 경영지도사 당선 ·간 줄기세포 체료제 셀그램엘씨 부결 소식에 국민들 분노의 항변 중 ·가객에게 부치는 편지 6th ‘나의 노래’ - 故 김광석 추모 콘서트 in jeju ·[칼럼 기고] 김형석 교수님의 100년과 나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함께 준비하는 건강한 임신.. 서울시 ,남녀 건강출산지원사업 10개 자치구 확대
서울시, 4개구 시범운영 지난해 3천명 참여 만족도 높아… 올해 10여개구로 확대 시행
2019-01-09 오전 11:41:18 이홍규 mail lehg2@hanmail.net

    #. 공황장애로 치료제를 복용 중인데 먹고있는 약이 기형아를 유발하지 않을까요?

    - 공황장애 치료를 위해 복용하는 약물은 주로 벤조다이아제핀계 신경안정제입니다만, 태아에게 기형을 증가시킬 가능성은 낮습니다.

    #. 풍진 예방접종 후 언제 임신을 시도하면 되나요?

    - 풍진 예방접종 후 1개월이 경과한 후에 임신을 권장합니다.

    서울시가 임신을 준비하는 남녀를 대상으로 임신 위험 요인을 집중관리해주는 남녀 건강출산지원사업2018년 한해 3,000명이 참여하여 서비스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더 많은 시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4개구에서 10개구 자치로 사업을 확대 시행한다. 드라마, 웹툰을 활용한 행임아(복한 이 좋아) 캠페인도 12일부터 본격 실시, 시민 인식개선 확산에 나선다.

    서울시는 2017년부터 전국 최초로 전문가 의견수렴과 한국모자보건학회와 협력으로 서울형 건강 임신출산지원사업4개 자치구에서 시작했다. 기존의 모자보건정책을 벗어나 남녀가 모두 책임성을 갖고 임신 전 함께 관리하는 프로그램을 개발, 4개 자치구(중구, 광진, 성북, 양천구)에서 시범 운영해왔다.

    20184개구에서 실시한 서울시 남녀 건강출산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약 3,000명의 가임기 남·(남성 1,082, 여성 1,823)가 참여했다. 이 사업은 남녀 참여자들이 임신 위험요인 자가진단(생활환경, 약물복용, 가족력 등) 및 상담 건강검진(혈액, 흉부방사선검사, 소변검사, 성병검사, 난소나이 검사 등) 엽산제(종합비타민) 등을 지원받는 선도적인 정책이다.

    - 여성에게는 임신준비 때부터 엽산제 복용으로 임신 4~5주에 발생하는 선천성기형 예방, 배란일 맞춘 임신시도로 난임 예방, 금주, 금연으로 건강한 출산을 지원한다.

    - 남성에게는 위험요인(흡연, 음주 등)등 생활습관의 개선과 난임 예방(당뇨병, 볼거리, 신장질환, 항암제 등) 만성질환 관리 등으건강생활 실천 유도와 심리적 안정을 통한 건강한 임신을 돕는다.

     

    특히 ’1811~124개구 참여자 남녀 405명에게 설문조사한 결과, 95.1%(385)가 이 프로그램이 필요하다(반드시 필요 57.3%, 필요 37.8%)고 응답했다. 다른 가임남녀 권장여부를 묻는 질문에서 93.5%(378)권장(매우 권장 50.7%, 권장 42.8%) 하겠다고 답해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 프로그램 참여한 대상자 조사에서 여성 10명중 3~4명은 태아에게 위험한 습관적 음주를 하고 있으며 남녀 모두 자녀의 기형 또는 장애를 임신 준비시 가장 우려(14.8%, 17.6%)하면서도 기형의 예방을 위한 엽산제 복용률은 53% 그쳐 건강한 임신 준비를 위한 남·녀 모두의 인식개선이 매우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서울시는 올해 10여개 자치구로 남녀 건강출산지원사업 확대 실시한다. 시범사업 동안 개발한 표준 매뉴얼을 적용해 사업 효율성을 높인다. 건강출산프로그램 신청도 기존 보건소 방문 신청뿐만 아니라 3월 구축 예정인 서울시 임신출산정보센터(가칭)’ 웹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신청도 가능하도록 추진해 많은 시민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남녀가 함께 준비하는 건강한 임신에 대한 시민 인식 확산을 위해 웹드라마와 웹툰을 활용한 복한 이 좋아캠페인을 12일부터 온라인 포털 등을 통해 집중적으로 실시한다. 1월부터 CBS 라디오 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아이를 낳는 중대한 일에 제일 먼저 임신부터 잘 준비해서, 행복한 부모, 행복한 아이, 더 나아가 행복한 가정을 꾸려 보기 위해 계획 임신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행복한 임신을 계획하는 한 부부의 모습을 웹 드라마와 웹툰의 형식으로 담았다.

     

    시는 914시 신청사 3층 대회의실에서 건강한 임신·행복한 출산을 위한 서울시 남녀 건강출산지원 사업 성과보고회를 개최, 자치구 보건소, 한국모자보건학회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성과를 공유하고 확산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임신 전 부터 임신과 출산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사회적 안전 시스템 구축이 매우 중요하다.”서울시 남녀 건강출산 지원사업은 그 첫 단계로 건강한 임신은 건강한 자녀 출산과 양육에 중요하다는 인식 확산과 올바른 생활습관, 건강검진, 엽산제 복용 등 임신 전 출산건강관리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담당부서:시민건강국건강증진과]




    <이홍규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1-09 11:41 송고
    함께 준비하는 건강한 임신.. 서울시 ,남녀 건강출산지원사업 10개 자치구 확대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