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의학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코리아텍 능력개발교육원, ‘신중년 훈련교사 양성과정’ 175명 모집 ·강원도 철원전기(황옥현 대표) 추석명절 이웃성금 1,000만원 기탁 ·강원도 철원군, 지역특성에 맞는 문화예술 행사 본격 스타트 ·(딴지 기자 칼럼 34) 유시민의 조국 구하기....평정심을 완전히 잃은 유시민 ·강원도 철원군 첫 벼베기 수확 ·(게임 이야기 2) 게임회사를 죽이고 살리는 역대 사과문들 ·역사와 함께하는 제주 여행기... 슬픔과 아름다움의 섬 제주 ·명품 오대쌀 생산지 철원군, "제16회 철원 DMZ 국제평화 마라톤대회" 9월 1일 개최 ·영화엔지니어링 해상풍력발전관련 독일의 Steelwind 사와 상호 협력 MOU 체결 ·오늘도 광화문에서 '아베규탄 6차 촛불문화제' 열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직장인이 겪는 명절후유증 1위 '육체 피로와 방전된 체력'
2019-02-08 오후 5:05:25 정미숙 기자 mail angela5546@naver.com
    직장인이 겪는 명절후유증 1위 '육체 피로와 방전된 체력'
    설 연휴를 끝내고 일상으로 돌아온 사람들 10명 중 7명은 ‘명절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성인남녀 668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후유증’에 대해 조사한 결과, 66.3%가 설 연휴 이후 명절 후유증을 ‘겪고 있다’고 답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이 74%로 남성(61.2%)보다 12%p 이상 높았다.

    가장 많이 겪는 후유증으로는 ‘육체 피로, 방전된 체력’(54.6%,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집중력 저하’(43.6%), ‘당분간 연휴는 없다는 상실감’(43.3%), ‘일상으로 복귀 어려움’(37.5%) 등의 의견이 있었다.


    연휴 후유증을 겪는 이유로는 ‘생활패턴이 불규칙해져서’(42.2%,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다음으로 ‘수면 부족 때문에’(32.3%), ‘연휴로 밀린 업무를 처리해야 해서’(31.6%), ‘과도한 지출 때문에’(26.9%) 등의 이유를 들었다.

    그렇다면, 연휴 후유증을 극복하는 방법은 무엇일까?

    가장 많은 65.9%(복수응답)가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선택했다.
    이어 ‘규칙적인 생활’(33.9%), ‘그냥 시간이 흘러가기를 기다림’(33%), ‘운동’(25.7%), ‘연차, 반차 활용’(24.2%), ‘마인드 콘트롤’(23.9%), ‘업무에 더욱 몰입’(15.1%) 등으로 후유증을 극복한다고 답했다.

    한편, 휴가 후유증을 겪지 않은 응답자(225명)는 그 이유로 ‘무리하지 않았기 때문에’(44%, 복수응답), ‘충분한 재충전의 시간을 가져서’(28%), ‘명절 동안 즐거운 시간을 보내서’(20.9%) 등을 선택했다.


    <정미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2-08 17:05 송고
    직장인이 겪는 명절후유증 1위 '육체 피로와 방전된 체력'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