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의학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의정취재]“안양시 지방의회 의원별 의정 활동 1년을 들여다 보다” ·[의정취재] 강원도 철원군 지방의회 의정활동 이래도 되나! ·(딴지 기자 칼럼 18) 아베가 한국에 안겨준 뜻밖의 선물... '땡큐 아베' ·강원도 철원 '화강다슬기축제' 1일 화려한 개막 ·강원도 철원군 로컬푸드 직매장‘오늘의 농부’인기 ·[사주칼럼 18] 상관형 '1인 크리에이터' 라는 유튜버 직업 ·[현장취재]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삼성동 코엑스에서 3일간 열려 ·[의정취재 3]“강원도 지방의회 하반기 해외연수 대부분 계획없다” ·[현장취재]안양시 만안구청 주말 불법 주차관리 손 놓고 있다. ·강원도 철원군과 보병 제3사단, DMZ 생태평화공원 제3코스 개방 협약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환경부, 마약으로 사용 가능성 높은 아산화 질소(N2O) 가스 지속 단속 밝혀
2019-02-11 오전 10:29:35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환경부는 오늘(11일) 보도 자료를 내고, “의료용 보조 마취제와 식품첨가물(휘핑크림 제조) 등의 용도로 사용되는 아산화질소(N2O)의 오·남용을 방지하기 위해 관계부처와 함께 지속적인 단속 및 홍보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산화질소 성분이 들어있는 ‘휘핑가스’는 식품첨가물로 분류되어 규제대상에서 제외되는 것을 악용, 인터넷으로 무분별하게 거래되고 있으며 이에 대한 엄격한 규제 필요한 물질 이다.

    환경부는 2017년 식약처 등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아산화질소 오·남용 방지대책을 마련하여 지속 추진 중이며,  아산화질소를 환각물질로 규정해 흡입을 전면 금지하였으며, 환각 목적으로 판매 또는 흡입할 경우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 원 이하의 벌금을 매기는 등 엄격한 처벌 규정을 마련하고 있다.

    식약처는 의료용 이외에 흡입 용도로 사용·판매되지 않도록 의약품·식품첨가물에 대한 유통 관리 강화하고 있다.

    아산화질소 오·남용 방지대책(‘17.6.8, 관계부처 합동)

    아산화질소 오·남용 방지대책(‘17.6.8, 관계부처 합동) = 환경부 제공


    또한 환경부는 화학물질안전원에 ‘화학물질 사이버감시단’을 운영하여 온라인상의 유해정보 의심대상 게시물을 지속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식약처, 경찰청 등과 협력하여 아산화질소 오·남용을 근절하기 위한 감시 및 관리를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한다.

    아산화질소 불법 판매로 의심되는 온라인 게시물을 지속 점검하여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포털사 등에 판매 사이트 차단 요청하고,  불법 판매의심업체에 대해서는 경찰청 등 유관기관 합동점검 실시하며, 대형 온라인 중개업체와 협력하여 판매·구매자에게 용도외 사용시 법적 처벌대상임을 팝업·배너 등을 활용하여 적극 홍보하고, 관계부처 합동으로 개인 사용자 유통단속 강화 등 ‘휘핑가스’ 판매 감시 및 관리 강화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의 :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 화학안전과(044-201-6840)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2-11 10:29 송고
    환경부, 마약으로 사용 가능성 높은 아산화 질소(N2O) 가스 지속 단속 밝혀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