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노인학대예방 및 존엄케어 실천을 위한 결의대회 및 보건복지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소통의 시간 ·다시 5월, 바뀐것이 없다 - 국회정문 앞 천막 농성 81 일째 그들은 누구 ·당신의 수명을 10년간 연장시킬 5가지 건강 습관.... 30년간의 하버드대학 추적 연구 결과 ·(국방 전문가 칼럼 2) 용일의 지혜가 필요한 시점 ·섹스후에 남자는 자고 여자는 껴안고... 관계에 영향을 미치는 섹스 후의 행동들 ·품성제일학교 영어 교육 ·가장 중요한 아침 식사를 거르는 것은 심장 질환 사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 나와 ·분당구 주민자치협의회 ‘성남 특례시 지정’ 대규모 거리홍보 펼쳐 ·인류는 기후 변화와의 전쟁에서 지고 있다 ·경북 울진 지역에 3.8규모 지진 발생해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주식 시장이 살아 난다
2019-03-12 오후 10:29:52 전철 기자 mail ceoclub@naver.com

    오늘(12일) 아시아 주요 증시가 상승세다.

    지난 주와 어제까지만 해도 내내 지루한 하락세를 이어가던 증시가 오랫만에 기지개를 켰다.

    미국의 1월 소매 판매가 시장 예상을 상회했고, 브렉시트 우려 감소, 미중 무역협상 진전 기대감 등이 겹치면서 아시아 주요 증시가 상승세를 탓다.

    이날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거래일대비 1.8% 상승한 2만1503.69에, 토픽스 지수는 1.5% 오른 1605.48에 거래를 마쳤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미국의 1월 소매판매가 시장 예상치를 상회했고, 미 증시 상승세로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감도 누르졌다"면서 "이밖에 노딜 브렉시트에 대한 우려도 줄었고, 미중 무역협상이 진정을 보인 것도 투자 심리 상승에 도움을 줬다"고 설명했다.

    중국 상무부는 이날 류허 부총리가 미 무역대표부(USTR)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대표와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과 전화 협상을 해 많은 중요 사안에 대해 일반적인 합의가 있었다고 밝혔다. 그동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간 정상회담이 계속 연기되는 것 아니냐는 불안감이 시장에 퍼졌었는데, 이날 양측의 전화통화로 협상이 여전히 진전되고 있다는 안도감이 시장에 퍼졌다.

    이로인해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도 전장대비 1.1% 상승한 3060.31에 거래를 마쳤다. 이밖에 오후 4시18분 기준 홍콩 항셍지수는 전거래일보다 1.32% 오른 2만8880.92에 거래 중이고, 대만 자취엔 지수는 0.91% 뛴 1만343.33으로 장을 마감했다. 

    <전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3-12 22:29 송고
    주식 시장이 살아 난다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