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경기도 제조기업 제품에 러시아 첨단 소프트웨어 탑재한다
도, 러시아 최대 소프트웨어 협회인 러스소프트와 파트너십 구축 … 경기도 제조기업과 기술협력 추진
2019-06-01 오후 11:19:40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경기도가 첨단 원천기술을 보유한 러시아 기업과 도내 기업과의 제휴를 추진 중인 가운데 러시아의 최대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협회인 러스소프트(RUSSOFT)와 협업해 나가기로 했다.

    경기도 제조기업 제품에 러시아 첨단 소프트웨어 탑재한다 =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현지시각 30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마카로프 발렌틴(Makarov Valentin) 러스소프트 회장과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

    러스소프트는 사이버보안, 교육, 미디어, 금융, 항공(드론), 서비스, 텔레콤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140개의 우수 소프트웨어 개발기업을 회원사로 두고 있는 러시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협회다. 회원사 중에는 세계적인 안티 바이러스 기업인 카스퍼스키 랩’, 최고의 항공사진 전문 개발업체인 지오스캔’, 지능형 문서처리 솔루션 분야의 세계적 선두 주자 아비(ABBYY)’ 등이 있다.

    경기도는 러스소프트와의 협약을 통해 러시아의 우수 소프트웨어 개발업체를 발굴하고, 러시아 소프트웨어 기업과 도내 중소기업 간 제휴와 기술협력을 지원할 계획이다.

    도는 이번 파트너십 구축으로 디스플레이, 단말기 등 하드웨어 분야의 경기도 중소기업과 러시아 기업들의 창의적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이 결합되는 상생협력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는 러스소프트와 경기도와 러시아 IT 기업간 공동 연구개발 프로젝트, 기술교류 등 실질적인 기술 협력 채널을 가동할 방침이다.

    최계동 경기도 혁신산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정보통신과 인터넷 서비스 기술이 전통 제조 산업기술과 융합하여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시장을 만들어내는 것이라며 러시아는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도 세계적인 기술경쟁력을 보유한 나라다. 이런 핵심기술이 경기도 기업과 접목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마카로프 발렌틴 러스소프트 회장은 경기도와 러시아 기업 간 소프트웨어 협력 발전을 위해 경기도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러시아 정보보안 핵심기술 보유 기업인 아브토마티카(ABTOMATIKA)사와 차량용 데이터 저장장치 분야 국내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인 루프사간 기술제휴를 중재해 지난 28일 모스크바에서 수출협약을 맺은 바 있다. 도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도 중소기업과 러시아 기업의 상생협력 발전을 위해 러시아 혁신기술상용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6-01 23:19 송고
    경기도 제조기업 제품에 러시아 첨단 소프트웨어 탑재한다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