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코리아텍 능력개발교육원, ‘신중년 훈련교사 양성과정’ 175명 모집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20일 오후 7시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막 ·제주허브동산, 29일부터 사흘간 할로윈 이벤트 진행한다 ·안양시, 고위험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추진 ·[칼럼] 인간 평등을 향한 화폐의 변화 ·경기도, 기획부동산에 의한 4,466건의 불법행위를 적발하고, 과태료 5억 500만원을 부과해 ·(축제 소개 24) '횡성한우축제'이번 주말동안 열리고 있어 ·강원도 철원군, "DMZ 중앙 평화꽃송이 축제" 9월 15일 개막식! ·(딴지 기자 칼럼 44) 화성 연쇄살인사건 공소시효 유감 ·(사)대한민국신지식인협회 지식나눔대회 거행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안성시, 소규모 무허가 양돈농가 3곳, 72두 도태 처리 입장 밝혀
2019-10-07 오후 5:25:24 정미숙기자 mail angela5546@naver.com

    안성시, 소규모 무허가 양돈농가 3, 72두 도태 처리

    12농가 224두 전체 수매도태 방침 밝혀

     

     안성시가 ASF의 철저한 차단을 위해 105, 금광면 농가 2곳의 돼지 16마리와 안성 3의 농가 한 곳의 56마리 등 총 72두에 대해 예방적 도태를 실시했다.

     

    안성시, 소규모 무허가 양돈농가 3곳, 72두 도태 처리 입장 밝혀 = 안성시 제공


    이들은 모두 소규모 무허가 농가로 사실상 관리사각지대에 있어, 시는 관내 무허가 양돈농가 총 12곳의 돼지 224두에 대해 전체 도태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수매가는 농협도매시장 경락가 기준이지만 각 농장의 상황에 따라 차등 지급되며, 예산은 긴급방역비에서 지출된다.

     

    농장폐쇄에 따라 기존 144개의 1농장 1통제 초소(농장초소)는 안성3(사곡동)의 초소가 철거되어 143개로 줄었으며, 거점 초소 3곳과 이동 초소 2곳을 포함해, 148개의 초소가 운영 중이다.

     

    농장초소 143곳에는 공무원 12개소, 농협 20개소, 용역에서 111개소를 전담하여 하루 858명이 3교대로 투입되는 등 하루 909명의 인력이 초소를 지키며 107일부터는 일일 군인 24명이 지원된다.

    안성시장 권한대행 최문환 부시장은 소규모 무허가 농가는 관리하는 것보다 수매 도태하는 것이 더 안전하고 경제적임을 농장주들께서 이해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 부시장은 또 비상상황이 길어진다고 자칫 느슨해지지 말고 대한민국 축산업을 지킨다는 사명감으로 ASF 사전 차단과 방역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미숙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0-07 17:25 송고
    안성시, 소규모 무허가 양돈농가 3곳, 72두 도태 처리 입장 밝혀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