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환자 선별진료소 운영 ‧ 예방수칙 준수 당부 ·[현장취재] 온실 화초에서 노지 야생화의 삶을 사는 임원 출신 김형환 전문위원 인생 2막 ·[현장취재] 삼성전자 부장 출신, 이춘재의 "워라밸 인생 2막" ·[명리칼럼] 2월 4일 입춘! 경자년이 시작되다. ·치간케어 칫솔전문브랜드 덴클, 국내 SK스토아 홈쇼핑 방송 판매 개시 ·[명리칼럼] 사주팔자에서 알 수 없는 "만남"의 선택 ·[특집]필리핀 보라카이 칼리보 공항으로 입국한 중국인 관광객이 사실상 추방되는 가운데 한국인들에 대한 대책은 전혀 없어 ·CES를 통해 본 미래 ·[신간] 2020년 1월밀 700만 소상공인을 위한 출간 ·[명리칼럼] 설 명절 연휴의 덕담 "취업운"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괴산 청안면 주민,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일환으로 조선시대 유적인 조강골방앗간을 복원해
2020-02-12 오후 10:19:07 박선철 기자 mail scottie_park@naver.com

    괴산 청안면 주민, 조강골방앗간 복원 ‘눈길’
    -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일환 조선시대 유적 새롭게 조성


    충북 괴산군 청안면에 조선시대부터 내려온 방앗간이 복원돼 눈길을 끈다.

    12일 청안면(면장 신상만)에 따르면 조천1리(이장 이기래)에 조선시대 실제 사용되던 모습 그대로의 조강골방앗간이 되살아나 전시되고 있다.

    복원된 청안 조강골방앗간 = 괴산군 제공


    이번에 새롭게 태어난 조강골방앗간은 그동안 방치돼 있던 유적을 복원해 마을을 아름답게 조성해 보자는 마을 주민들의 뜻이 모아져 만들어졌다.    

    이곳은 조선시대 당시 사용되던 연자방아와 디딜방아를 갖추고 있다.

    특히, 이번 복원공사는 마을주민 스스로 모아 마련한 돈으로 이뤄진 만큼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기래 조천1리 이장은 “조강골방앗간은 조선시대부터 사용돼 왔던 우리 마을의 유적이자 자랑거리”라며, “이번에 새롭게 태어난 방앗간은 아이들의 역사 공부는 물론 우리 마을을 널리 알리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아름다운 마을 가꾸기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늘 찾고 싶고, 살기 좋은 마을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천1리 주민들은 마을 화합의 상징인 돌탑 쌓기를 비롯해 마을 꽃길 조성, 소나무 심기 등을 통해 괴산사랑운동을 실천하고 있다.


    (자료제공 : 괴산군 청안면 총무팀 830-2562)


    <박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서울데일리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2-12 22:19 송고
    괴산 청안면 주민,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일환으로 조선시대 유적인 조강골방앗간을 복원해
    대표인사말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데일리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51976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미금일로90번길 32, 335호 (구미동)   TEL : 031-604-2221
    발행인 : 정미숙, 편집인: 박선철,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선철
    Copyright© 서울데일리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cottie_park@naver.com